시스템 유틸리티

Bazaar는 Breezy으로 대체되었습니다

페도라 32에서, 버전 제어 시스템을 위한 breezy 꾸러미는 Bazaar 버전 제어 시스템과 연관된 bzr`과 `git-remote-bzr 꾸러미를 더 이상 사용하지 않습니다. 결과적으로, bzr`을 설치하는 사용자는 대신에 `breezy`를 받게 될 것입니다. `bzr 명령(Bazaar)은 brz 명령(Breezy)에 대한 심볼릭 링크로 제공됩니다.

MariaDB 10.4

페도라 32는 페도라 31에서 버전 10.3에서 위로 올려서, 마리아디비(mariadb) 꾸러미 10.4를 제공합니다.

주목 할 만한 다음 변경이 포함합니다:

  • root`와 `mysql 사용자는 unix_socket 인증 플러그인을 사용하여 비밀번호 없이 로그인 할 수 있습니다.

  • 각각의 사용자 계정을 위해 둘 이상의 인증 플러그인을 사용 할 수 있습니다.

  • 사용자 비밀번호 만료를 위한 지원.

  • 최적화 추적의 구현.

  • 성능이 유니코드 대조에서 향상되었습니다.

  • 구문, 변수에서 다양한 변경과 innoDB 저장소 엔진.

이와 같은 출시에 대한 전체 정보를 위해, 공식 마리아디비(MariaDB) 출시 기록을 참고하세요.

rdiff-backup 2.0.0

This new release has been made truly ready for the future, with a move to GitHub, Python 3 support, automated CI/CD pipeline on Travis, availability on PyPi and no known regression bugs compared to version 1.2.8/1.3.3.

We even found the time to add a few features for you (details in the change log):

  • 드문 파일 처리는 이를 지원하는 파일 시스템에서 보다 효율적으로 되었습니다.

  • 보다 압축된 파일 형식은 그대로 유지됩니다.

  • 백업 속도를 높이려면 --no-fsync 선택을 살펴보세요(약간의 자료 손실 위험에서).

  • 재생산 가능한 빌드가 가능합니다.

  • 자세함은 환경 변수 `RDIFF_BACKUP_VERBOSITY`를 통해 설정 할 수 있습니다.

On the down side, we have to say that due to the many changes, rdiff-backup 2.x can’t communicate with older versions 1.x in client-server mode (but the repository formats remain compatible), so you’ll need to upgrade client and server at once.

Which brings us to the installation, described in details in the read me, but here’s the quick version:

  • Fedora 32에서 이 배포판.

  • 페도라 30과 31에서 최신화로 사용 할 수 있습니다.

  • CentOS/RHEL 7 와 8, EPEL에서 최신화로 사용 할 수 있습니다

  • On Ubuntu, you may use Otto’s PPA repo.

  • Windows, download the asset rdiff-backup-2.0.0.win32exe.zip from here and unpack it somewhere in your PATH.

  • Any other supported platform, use pip install rdiff-backup (or download and install the proper asset from here).

If you encounter issues, log a ticket in Bugzilla, contact us on the rdiff-backup-users mailing list and/or report an issue.

행복한 백업, 그리고 기억해요: _백업이_없다면, _자비도_없습니다!

apt 꾸러미는 apt-rpm에서 데비안 apt로 재구성되었습니다

Before Fedora 32, the apt package did not use the mainline apt software from Debian, but instead the apr-rpm fork. It had the advantage of allowing users to use apt-get commands in the terminal and use them to install packages from Fedora’s DNF repositories. This was useful because a lot of tutorials online use apt-get.

By switching the Fedora apt package from apt-rpm to regular apt we move from a dead to a living upstream. We also close security holes and introduce a critical dependency for more packages from the DPKG ecosystem. It is already possible to build Deb packages in Fedora, including with pbuilder, an equivalent for mock in the DPKG ecosystem, however pbuilder uses debootstrap to provision a build environment. While we may lose the ability to apt-get install Fedora packages from the command line, we also open the gate for sbuild, another mock equivalent to build Debs in a clean environment. This change offers more options to target Debian and derivative systems without leaving the Fedora comfort zone.